한울이 추천하는ぐ우리카지노ぐ에서는 여러분이 주인공입니다 > 자유수다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자유수다게시판

잡담 한울이 추천하는ぐ우리카지노ぐ에서는 여러분이 주인공입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한울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이름으로 검색  (14.♡.27.154) 댓글 0건 조회 55회 작성일 20-10-15 19:02

본문

디오는 오만한 표정을 지으며 나의 몸을 멀리 내팽겨 쳤다. 하지만 나는 어떠한 말도 할 수 없었다. 아마 허파 쪽에 상처를 입은 듯 나의 숨을 헐떡이고 있을 뿐이었다.

땅으로 쓰러진 나의 복부에서 피가 쏟아져 나와 땅을 적시고 있었다.

‘나의 마나여, 죽어가고 있는 자에게 희망을, 살아있는 자에게 평온을, 다친 자의 몸을 모두 회복 시켜 주소서, 리커버리(Ricovery)’

나는 없어져가는 의식을 붙잡으며 속으로 회복마법을 캐스팅했다. 그리자 서서히 나의 몸은 아물어 갔고, 의식은 뚜렷하게 변해가고 있었다.

드디어 몸에서 활력이 느껴지기 시작하더니 나의 몸은 완전히 회복 되어있었다.

“크하하하!! 회복한다고 달라질게 어디 있겠나? 용의 눈물을 준 것에 대한 보답으로 순식간에 죽여주지......”

“훗, 꼴사나운 모습을 보여 버렸군.......능력부여, 스텔스 올(ALL)"

나는 디오의 말에 살짝 코웃음을 치고는 조용히 능력부여를 했다. 지금 상태로는 고양이 손이라도 빌려야 했기에 모든 힘을 부여했다. 전투력 차이는 없을 테지만 그래도 조금이라도 도움이 될까했기에 한 행동이었다.

나의 신형이 디오를 향해 움직였다. 순간 나의 기세에 놀란 디오는 움직일줄 모르고 있었다.

사기에 분노하다.






<p align="center"><a href="https://casinobauble.com/meritcasino">메리트카지노</a> - 메리트카지노</p><p><br></p>
추천0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806건 46 페이지
자유수다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게시물이 없습니다.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

설문조사

위닝닷컴 50만점 포인트배 몸풀기 토너먼트 참가여부(투표하면 포인트5000점 지급)

전체 포인트 순위

  • 1 악즉참8,683,876
  • 2 먼치3,219,801
  • 3 두눈에멍든곰2,549,320
  • 4 육킹2,468,836
  • 5 질싸2,412,438
  • 6 두루두루2,399,300
  • 7 와레즈2,260,083
  • 8 땡이뚱2,043,018
  • 9 lee0000181,957,050
  • 10 완더러1,909,016
  • 11 펜팔이1,874,477
  • 12 슛돌이1,842,667
  • 13 위닝닷컴짱1,777,076
  • 14 대전위닝승경1,720,275
  • 15 Korgerrard1,600,025

접속자집계

오늘
40
어제
255
최대
3,903
전체
206,803

그누보드5
Copyright © 위닝.com All rights reserved. Design by 헤븐디자인